2017.11.15 수 09:21
> 뉴스 > 사회 > 기자VS기자
     
선업 ‘빅3’ 노조 공동파업, 찬성 vs 반대
2015년 09월 07일 (월) 14:59:24 동덕여대학보 .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3개의 조선회사인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삼성중공업이 사상 최대의 적자를 기록하고 있는 가운데, 올해 임금협상에서 조선사 대부분이 임금동결 의사를 밝혔다. 그러자 회사의 노조들은 이에 반발하며 임금인상을 위한 공동파업을 결의했다. 이에 기업 측이 함께 힘을 합쳐 위기를 넘어서야 할 시기에 인상은 불가능하다며 노조를 비판했고, 노조 측은 기업이 적자의 부담을 노동자에게 떠넘기고 있다며 반발했다. 현재 노사는 이 공동파업을 두고 두 가지 입장으로 첨예하게 대립하고 있다.
 

동덕여대학보의 다른기사 보기  
ⓒ 동덕여대학보(http://ddpress.dongduk.ac.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처리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02748) 서울특별시 성북구 화랑로 13길 60(하월곡동 23-1) | Tel 02-940-4241~4242
발행인 : 김낙훈 | 편집인 : 이지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지은
Copyright 2009 동덕여대학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dpress.dongduk.ac.kr